공지사항

♦ [멘토와의 만남] 멘토와의 ‘첫’ 만남

By 2013-10-10 No Comments

♦ [멘토와의 만남] 멘토와의 ‘첫’ 만남

 

안녕하세요? 처음 인사드리게 된 H-jump school 온라인 홍보팀입니다:)

오늘 포스팅에서는 H-jump school의 멘토와 멘티가 처음 만나게 된

‘멘토와의 첫 만남’ 행사 후기에 대해서 알려드리려고 해요.^.^

이번 행사는 멘토-멘티 선정이 이뤄지고 나서 처음 공식적으로 만나게 되는 행사였는데요,

점프 운영위원단, 1기~4기 바운서, 장학샘뿐만 아니라 장학샘님들의 멘토님들이 참석하는 자리입니다.

2013년 10월 29일 화요일 늦은 7시에  시청역 근처에 스페이스 노아에서 이뤄졌습니다.

h_jump_img_31

늘 수고해주시는 JUMP 인턴 & 바운서 분들의 모습이네요!

다들 멋지고 예쁘죠 ^-^?

h_jump_img_31_1

8월 말에 있었던 H-Jump school 오리엔테이션 후에 오랜만에 만나는 장학샘 가족들 ^.^

행사 시작전에 반갑게 인사하고 이렇게 사진도 찍고, 이제 만난지 두달이 되가는데 벌써 참 단란해보이죠?

 스페이스 노아에는 오늘 참석자들을 위한 맛있는 음식도 준비되어 있어 더더욱 좋았습니다.

h_jump_img_31_2

H-jump school 소개와 함께  김유진 점프 사무국장님,

이병훈 현대자동차그룹 이사님, 최준근 서울장학재단 부장님, 이의헌 점프 대표운영의원님의

축사와 함께 도현영 아나운서의 맛깔나는 사회로 진행으로 멘토와의 만남 행사가 시작되었습니다.

‘멘토’의 의미에 대해서 생각하며 H-jump school의 멘토님들은접근 어려운 사회 유명 인사보다는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인생 선배가 되었으면 한다는 것을 H-jump school사무국에서 강조하셨습니다.

경청하고 있는 장학샘들의 모습도 보이시죠?

 h_jump_img_31_3

이후에는 이 날 행사에 참여하신 약 40명의 멘토님들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멘토님 자신을 나타낼 수 있는 사진과 인생에서 점프했던 순간을 알아보았는데,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중이신 멘토님들을 소개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

h_jump_img_31_4

그리고 장학샘과 바운서, 멘토들은 행사 시작전에 자신이 개인적으로 관심있는 분야의

(유학/대학원, 여행/스포츠, 문화/여행, 경영/마케팅, 언론/홍보, 외국계/해외취업,

공공영역, 교육, 보건/의료, 비영리/사회적기업, 경제/금융,진로변경 등)

스티커를 3개 붙이고 관련 테이블에 앉아서 해당 멘토님들을 만나 이야기를 하는

‘소그룹 멘토링’ 시간을 가졌습니다.

 h_jump_img_31_5

각 테이블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장학샘들은 평소 관심있던 분야에 대해 사회인 멘토님들에게 질문하고

멘토님들은 그동안 살아오면서 경험하고 느낀점에 대해서 솔직하게 장학샘들에게 말해주셨습니다.

 h_jump_img_31_6

 멘토님과 점점 돈독해지면서 가볍게 멘토링 미션을 진행했습니다.

또한 폴라로이드로 멘토-멘티가 한팀이 되어 사진을 찍는 미션을 진행하려고 했으나…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폴라로이드가 고장났네요ㅠ0ㅠ…아쉬워요!

하지만 자신이 속해있는 테이블 외에도 다른 멘토님들에게 질문 할 수 있는 ‘점프에게 말해줘’코너도 진행했습니다.

장학샘들은 자신이 궁금한 사항을 포스트잇에 써서 강단위에 ‘점프에게 말해줘’  게시판에 전달하고

독특하고 눈에 띄는 질문을 한 장학샘들은 질문할 수 있는 기회와 함께 점프 사무국에서 준비한 경품도 받아갔습니다.

멘토링도 하고 경품도 받아가고 님도 보고 뽕도 따고 일석이조의 기회였네요^0^

h_jump_img_31_7

행사 종료후 다들 다음 만남을 기약하며 이렇게 사진도 찍었답니다 ^0^~ 

이렇게 H-jump school에서 준비한 멘토와의 첫만남 행사가 끝이 났습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다양한 직종에서 일하시는 멘토님들의 경험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어서정말 좋은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제 멘토님은 일 때문에 오시지 못한다고 사전에 연락을 받아서

멘토님이 없는 상황에서  이번 행사에 참여해도 괜찮을까…하고 걱정을 많이 했는데,

걱정할 필요가 전혀 없었습니다.

 

다음 소그룹 멘토링이나 토크 콘서트에는 더 많은 장학샘분들과 멘토님들이 참가하셔서

이렇게 알찬 기회, 가지고 가시기를 적극 추천합니다!

글 :   H-점프스쿨 홍보팀 유민경

사진 : H-점프스쿨 온라인 홍보팀 유유리

Editted by: H-점프스쿨 기획인턴 이재형

H-점프스쿨은 우리 사회에 어떠한 변화를 만들어내고 있을까요?[교육봉사단 현황 보기]